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4-05-10 12:48:06
기사수정


▲ 부산교육청이 지난 8일, 지역사회와 연계한 학습형 늘봄 체험프로그램 `자갈치시장 체험 늘봄` 행사에 참여한 학생들이 선생님의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부산교육청

뉴스부산=부산교육청은 지난 8일 해양도시 부산을 대표하는 '자갈치시장'에서 지역사회와 연계한 학습형 늘봄 체험프로그램 첫 회 운영에 나섰다.


부산교육청이 5월 8일~7월 17일까지 매주 수요일 총 10차례 운영하는 ‘자갈치시장 체험 늘봄’은 참여 학생들이 자갈치 수산시장 1~2층 견학에 이어, 부산시청 4층 들락날락에서 수산물 골든벨 퀴즈 등 활동에 나서는 프로그램이다.


매회 교당 20여 명의 희망하는 늘봄학교 학생들이 참여하고, 부산교육청은 이들의 안전한 이동을 위한 차량도 지원한다.


부산교육청의 이번 ‘자갈치시장 체험 늘봄’ 확대는 어패류 이름도 모르고 자라고 있는 학생들이 '해양도시 부산'에 걸맞은 늘봄 체험 운영을 위한 것으로, 부산교육청은 지난 4월 부산어패류처리조합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부산교육청은 지난 8일, 지역사회와 연계한 학습형 늘봄 체험프로그램 `자갈치시장 체험 늘봄`을 전격 시행했다. 사진=부산교육청


지난 8일 첫 회 운영에 참여한 부산진초등학교 5학년 학생 18명은 “평소 못 보는 광어, 해삼, 성게, 가오리, 꼼장어, 문어 등 많은 해산물들을 만나서 신기하고 재미있었다”, “자갈치시장이 1922년부터 시작했다는 역사와 이름의 유래를 알게 되었고, 설명해주시는 선생님이 친절하시고 유쾌했다”는 소감도 남겼다.


하윤수 부산교육감은 자갈치시장의 살아있는 생생한 어판장을 보여주어 생선 이름도 다 알고, 횟감도 다 알 수 있도록 지원을 하기 위해 늘봄 체험 정책을 전격 시행했다면서, 이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명실상부한 해양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해양수련원 설립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7월 끝자락, 코끝 스치는 토마토의 향
  •  기사 이미지 Story of KANG GYEONGHO = 자장 곱빼기 한 그릇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잠시 쉬었다 가렴
최근 1달간, 많이 본 기사더보기
One Way Ticket Ez 2024 부산교육청, 29일 부산 특성화고 채용박람회 격려 2024년 부산 기관장회의 개최 국립산림과학원, 한지 제조 과정의 지식과 기술 현장설명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