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9-14 04:17:41
기사수정

▲ 뉴스부산art=부산시청 전시실에서 한국서예단체총연합회 부산시지회전 `2022 서예큰마당`(9.13.~17.)이 개최된 13일 오후, 봉명조양(鳳鳴朝陽, 봉황이 산동쪽에서 울음 천하가 태평한 조짐) 앞에서 남천 노두호 선생.


뉴스부산art=한국서예단체총연합회 부산시지회전 '2022 서예큰마당'(9.13.~17.) 전시 첫날인 13일 오후, 부산시청 전시실. '봉명조양'(鳳鳴朝陽, 봉황이 산동쪽에서 울음 천하가 태평한 조짐) 옆에서 남천 노두호 선생.


▲ 뉴스부산art=`봉명조양`(鳳鳴朝陽), 남천 노두호 선생.


▲ 뉴스부산art=부산시청 전시실에서 한국서예단체총연합회 부산시지회전 `2022 서예큰마당`(9.13.~17.)이 개최된 13일 오후, 봉명조양(鳳鳴朝陽, 봉황이 산동쪽에서 울음 천하가 태평한 조짐) 앞에서 남천 노두호 선생.


http://www.newsbusan.com




관련기사

강경호이야기(Story of KANG GYEONGHO)

. 그림문자 창작 40년, 남천 노두호(盧斗鎬)

. http://www.newsbusan.com/news/view.php?idx=7041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