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4-06-19 15:08:03
기사수정



▲ 하윤수 부산교육감이 19일 오전 부산 사하구 승학로에 위치한 건국중학교 등굣길에서 `통학안전 간담회` 참석자와 학생 등과 같이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부산교육청


뉴스부산=부산교육청은 학부모, 시교육청, 사하구의 끊임없는 소통 결과 사하구 건국중학교의 통학환경을 개선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19일 밝혔다. 그간 부산 사하구 승학로에 위치한 건국중학교 통학로는 급경사로 인해 학생들 등하굣길 안전 확보 방안 마련이 필요하다는 문제가 꾸준하게 제기돼 왔다


문제 해결을 위해 두 팔을 걷고 나선 건국중 학부모들은 부산교육청, 사하구와 여러 차례 협의하며 지난 5월 통학로 안전 확보 공사를 마쳤다. 위험 요인으로 지적된 정문 앞·아래쪽 급격한 경사로에 바닥 면 미끄럼 방지 포장, 보행로 스탠실 포장, 차량 방호용 난간 설치, 아스팔트 절삭 포장 등 공사를 시행해 안전한 통학로를 구축했다.


▲ 부산교육청이 19일 오전 건국중학교에서 `통학안전 간담회`를 갖고 있다. 사진=부산교육청


한편 이날 오전 8시 20분 부산교육청은 건국중 등하굣길 주변에서 이번 '건국중학교의 학부모 주도 민관 합동 통학환경 개선'을 이끈 사례의 지역사회 파급을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하윤수 부산교육감, 이갑준 사하구청장, 건국중 학부모·교직원, 서부산권 학부모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등교하는 학생들을 맞이하며 안전하게 탈바꿈한 건국중 통학로를 꼼꼼히 점검하고, ‘개정된 도로교통법 준수’, ‘어린이 보호구역 내 차량 운행속도 준수’, ‘불법 주정차 금지’ 등 안전한 통학로를 만들기 위한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특히, 학부모들이 주도적으로 통학로 안전 확보에 나선 건국중 사례를 새로운 ‘통학로 개선 모델’로 삼고, 이를 부산지역에 확산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하윤수 부산교육감은 “우리 아이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등하굣길을 만들기 위해서는 학부모, 지역주민, 유관기관의 관심과 참여가 필수"라 말하고, "앞으로도 우리 교육청은 이들과 협력해 학생들의 통학로 안전을 확보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 사진=부산교육청


부산교육청은 그간 안전한 통학 환경 구축을 위해 2022년 부산형 대통합 통학환경 안전망 구축 협약 체결, 통학 안전 사업비 63억 원 부산시 지원, 학교 담장 허물기, 초등학교 통학 안전지킴이 배치 등 정책 추진과 함께 올 3월에는 통학안전지도시스템 ‘등굣길안심e’를 개통하며, 안전한 통학로 구축에 힘을 쏟고 있다.


www.new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7월 끝자락, 코끝 스치는 토마토의 향
  •  기사 이미지 Story of KANG GYEONGHO = 자장 곱빼기 한 그릇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잠시 쉬었다 가렴
최근 1달간, 많이 본 기사더보기
사월 독서회, 6월 독서 모임 '열하일기의 숨겨진 비밀을 찾다' 하윤수 교육감, 부산시학교학부모회총연합회 발대식 참석 부산시, 금정구 남산동에 1인가구 안전복합타운 1호 조성 2024 부산모빌리티쇼 개최 ... 27일~7월 7일, 벡스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