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3-22 17:02:50
기사수정

뉴스부산=부산시는 2030 세계박람회 부산 유치의 뜨거운 열망과 의지를 표현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불꽃쇼’를 국제박람회기구(BIE) 실사단 현지실사 일정인 오는 4월 6일 오후 7시 30분~오후 9시까지 광안리해수욕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기존에 광안리, 해운대, 남구 3곳에서 연출되는 ‘부산불꽃축제’와 달리 광안리해수욕장에서만 펼쳐지며, 차별화 포인트로는 ▲음악과 드로잉 영상을 통한 유치기원 메시지 전달하는 영상 내레이션 ▲부산에서만 볼 수 있는 초대형 불꽃 피날레와 2030엑스포 부산 대형 문자 불꽃 퍼포먼스 ▲광안대교 조명과 불꽃, 멀티미디어시스템이 결합된 멀티미디어 불꽃연출 등의 전략을 두고 있다.


프로그램은 사전행사인 ▲불꽃 토크쇼, ▲축하공연, ▲유치기원 카운트다운과 본 행사인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불꽃쇼 순으로 진행된다.


▲ 뉴스부산=부산시는 2030 세계박람회 부산 유치의 뜨거운 열망과 의지를 표현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불꽃쇼’를 국제박람회기구(BIE) 실사단 현지실사 일정인 오는 4월 6일 오후 7시 30분~오후 9시까지 광안리해수욕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불꽃 토크쇼’(19:30~20:10)에서는 장내 스피커를 활용한 라디오 형식으로 엑스포 관련 홍보 및 시민사연 공모를 통해 시민들의 엑스포와 관련된 에피소드 등 사연을 소개하고 유치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한다. 아울러 불꽃 토크쇼 내 식전 분위기 고조를 위한 예고성 불꽃이 3회에 걸쳐 시연될 예정이다.


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인 밴드 ‘카디’의 ‘축하공연’(20:10~20:25)을 통해 불꽃쇼 전 장내 열기를 더하고, ‘유치기원 카운트다운’(20:25~20:30)에서 부산의 화합과 유치 열망을 담아 시민들과 함께하는 카운트다운을 진행한다. 카운트다운은 역대 엑스포 개최지와 함께 마지막 2030년 개최지로서 대한민국, 부산을 나타내어 유치 열망을 더한다.


메인 행사인 ‘불꽃쇼’(20:30~21:00)는 열정의 나라 대한민국의 큰 파도와 같은 뜨거운 열망과 의지, 바다를 움직이는 파도처럼 세계를 움직이고 있는 부산을 표현한 ‘케이-웨이브(K-Wave)’를 주제로 약 30분 동안 다채로운 불꽃이 연출된다. 특히 광안대교 배경으로 대표 불꽃인 나이아가라를 시작으로 부산에서만 볼 수 있는 대형 불꽃 연출과 내레이션을 통해 범시민적 유치 공감대를 형성하고, 실사단에 부산만의 매력을 보여줄 계획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부산은 이미 세계적 수준의 대형 국제행사를 치러낸 준비된 도시로, 시민들의 응원이 세계박람회 유치에 가장 큰 힘이 되는 만큼 행사장에 방문하셔서 유치 열기를 더해주시길 바란다”며 시민의 관심과 동참을 당부했다. 이어 “대한민국은 부산시, 정부뿐 아니라 기업 등 모두가 ‘원팀 코리아(One Team Korea)’로 뭉쳐 모든 역량을 총동원하여 세계 어느 경쟁국보다 유치에 대한 진정성과 열망이 강하다”며, “올해 11월 말 2030세계박람회 개최지 결정 투표에서 유치에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원활한 축제 진행을 위해 오는 4월 2일부터 교통통제를 실시한다. 구조물 및 조명, 연화 등 설치 및 철거를 위해 4월 2일부터 4월 7일까지 광안대교 차선별 부분 통제하며, 행사 당일인 4월 6일에는 광안대교 상층부(남구 방향)를 오후 3시 30분부터, 하층부(해운대 방향)를 밤 6시 30분부터 통제하고, 광안리행사장 주변도 구간별 통제할 예정이다. 다만, 평일에 개최되는 만큼 차량 2부제 권고 및 대중교통 이용을 적극 안내하고 사전홍보도 강화할 계획이다.


뉴스부산 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尹 대통령, 2024년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회의 주재
  •  기사 이미지 부산 건국중 통학로 개선 ... 학부모 주도 모범사례
  •  기사 이미지 백기태 감독 남자 U-16 대표팀, 24~28일 남해서 소집훈련
최근 1달, 많이 본 기사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