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3-06 17:29:16
기사수정

▲ Story of KANG GYEonGHO = 경칩(驚蟄). 2023-3-6




Story of KANG GYEONGHO


경칩(驚蟄)


오전부터 포근한 봄소식을 전하는 지인들의 메시지가 여럿 오간다. 그러고 보니 오늘, 개구리가 겨울잠에서 깨어난다는 경칩(驚蟄)이다. 1년 24절기 중, 우수(2.19.)와 춘분(3.21.) 사이 세 번째 절기(節氣)인 경칩. 왠지 모를 희망이라는 설렘과 환하고 밝은 미소를 연상해본다. 오늘 경칩. 봄 향기로 가득한 삼월! 가꾸어가요.


Mar 6, 2023

강경호(현대미술가)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7월 끝자락, 코끝 스치는 토마토의 향
  •  기사 이미지 Story of KANG GYEONGHO = 자장 곱빼기 한 그릇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잠시 쉬었다 가렴
최근 1달간, 많이 본 기사더보기
One Way Ticket Ez 2024 부산교육청, 29일 부산 특성화고 채용박람회 격려 2024년 부산 기관장회의 개최 국립산림과학원, 한지 제조 과정의 지식과 기술 현장설명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